고두심·지현우 “33세 나이차 파격 멜로…마음으로 봐주시길”(종합)



[서울=뉴시스] 김지은 기자 = 33세의 나이 차를 뛰어넘는 배우 고두심과 지현우의 감성적인 멜로 ‘빛나는 순간’이 베일을 벗었다
기사 더보기


토트넘경기일정 ☜클릭! 정보보기


추천 기사 글